"건국 100주년"은 어디로 사라졌을까

광복절에도 어김없이 역사의 위대한 항일투사들의 정신을 왜곡하며

우덜식 "항일투쟁"에 여념이 없을 방구석 자칭 "항일투사"들은, 

일제의 압제에서 독립한 이 날을 기념해며 "기해왜란"에서 일본에 승리하여

진정으로 일본으로부터 독립하기를 염원한다고 입으로는 지껄인다.

이전에도 언급하였지만, 이들이 말하는 "독립"은 

진정한 자주국가로서의 독립을 의미하는것이 아니다.

이들의 "독립"은 자기 정치 진영 입맛에 맞고 정치적 우위를 독점하기 위한

또다른 "종속", "굴종"의 완성을 의미한다.

그 증거들 중 하나가 "건국 100주년"이라는 키워드이다.

올해 3.1절 행사부터 시작하여 문재앙 정부는 "건국 100주년"을 강조하고 기념하며

큰 의미를 부여하고 홍보해왔었다.

"건국 100주년"의 근거는 대한민국 좌파 사학계에서 늘상 주장해오던 주장인데,

바로 임시정부의 창립을 대한민국의 시작으로 봐야 한다는것.

대한민국의 건국일은 1948년 8월 15일이다.

하지만 1919년 임시정부 창립이 건국이라는게 이번 정부의 사견이라면 

어디까지 가나 한번 보자는 마음도 있었다. 논쟁의 여지는 있기 때문에.

문제는 그것이 아니다.

문재앙 패거리들은 자기들이 내세웠던 "건국 100주년" 키워드를 

이제는 입에 담는것조차 두려워하고 있으며,

북한 측에서 임시정부 창립을 근거로 한 "건국 100주년"이라는 키워드를

매우 불쾌하게 받아들이고 있기 때문에 정상회담 이후 함구령이 떨어진것.

이것이 바로 "종속"이 아니고 뭐란 말인가.

"김정은 수령 각하"의 허가를 받지 않으면 말조차 제대로 꺼내지 못하는 문재앙 정부가

그 입으로 어떻게 불합리한 압제에 저항한 위대한 항일투사들의 정신을 담을수 있는가.

아가리를 닥치고 "항일투쟁"으로 하나가 되라고 비이성적 반일광기를 휘두르는

그대들 자칭 "항일투사"들이야말로 불합리한 압제의 앞잡이 그 자체 아닌가.

한번 그 위대한 "반일 뇌"로 생각해보라, 허구한날 미사일 무력도발을 일삼고

대한민국 정부를 개병신호구로 취급하는 살인독재자에게 굴종하는것이 

역사의 항일투사들이 바라던 일이었을지.

입으로만 광복절을 기념하는 김정은의 개종년놈새끼들은 오늘 하루만이라도

진정한 "독립"이 무엇인지 곱씹어보기를 바란다.

덧글

  • 스카라드 2019/08/15 17:32 # 답글

    촛불좀비들은 운동권 무리가 북조선에게 굴복하는 꼬라지를 보면서도 조선인민군의 열악한 현실??이라는 위키 문서와남북연합이라는 허황된 망상을 맹신하고 있지요.
  • 흑범 2019/08/15 17:53 # 답글

    북한건국은 아직 100년이 안됐거든요. 북괴 건국 시점을 1946년 2월의 북조선임시인민위원회까지 쳐줘도, 73년 6개월이네요. 반올림을 해도 100년이라 하기엔 힘들겠군요.ㅋ
  • nolifer 2019/08/15 19:45 # 답글

    임시정부 세운날을 건국일로 하면 저 북한새끼들은 괴뢰놈들이 되버리는거죠 그래서 건국 100주년 지랄똥을 싸다가 김씨왕조가 기분 드럽다하니 아갈 싸물고 아무말도 안하게 됐죠 이딴새끼들이 독립이니 뭐니 아가리에서 내뱉을때마다 모욕당하는 기분만 듭니다
  • 터프한 둘리 2019/08/15 20:11 # 답글

    그저 웃픕니다.
  • 나인테일 2019/08/15 20:55 # 답글

    곧 김원봉 기념 열기도 똑같은 신세가 될겁니다. 그리고 그 자리는 김일성 장군으로 바뀌겠지요.
  • 2019/08/15 22:41 # 답글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